기성용 아버지, 경찰 소환 조사 돌연 '연기'…"추후 일정 미정"(종합)

작성자
sajwndfl
작성일
2021-04-28 14:48
조회
93
'농지법 위반' 아들과 함께 입건, 기영옥 전 광주 FC 단장…"개인 사정상 조사 일정 연기"
前행복청장 어제 추가 소환조사…내부정보 이용 부인
PYH2021042509550006100_P2.jpg

[연합뉴스 자료 사진]

(서울·광주=연합뉴스) 김승욱 박철홍 기자 = 부동산 투기 의혹을 수사 중인 정부 합동특별수사본부(특수본)가 프로축구 FC서울 선수인 기성용의 아버지인 기영옥 전 광주FC 단장을 소환 조사 하기로 했으나, 기 전 단장이 돌연 개인 사정을 이유로 소환 일정을 미뤘다.
28일 특수본에 따르면 광주 경찰청 반부패경제범죄수사대는 이날 기 전 단장을 소환 조사할 예정이었다.
원래 오전 10시 소환할 계획이었지만, 기 전 단장이 오후에 출석하겠다고
갑자기 알려와 시간이 연기됐다.
이후 기 전 단장은 다시 경찰에 연락해 "오늘 소환 조사는 어렵다"며 조사 일정 연기해달라고 요청했다.
연기 사유는 '개인 사정'이라고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기 전 단장과 다시 조율해 향후 소환 일정을 잡을 예정이지만, 언제가 될지는 현재까지는 미정이다.
앞서 특수본 관계자는 기 전 단장의 조사 일정을 공개하며 "현재까지 기씨 부자의 혐의는 농지법 위반으로, 다른 부분은 수사 진행 상황을 봐야 한다"며 "기 전 단장을 조사한 뒤 기성용 소환을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기씨 부자는 2015∼2016년 광주 서구 금호동 일대 논·밭 등 농지가 포함된 토지 10여개 필지를 수십억원을 들여 매입한 것으로 알려졌다. 기씨 부자가 매입한 토지가 민간공원 특례사업 부지인 마륵공원 조성사업에 포함됐거나 인접해 투기 의혹이 제기됐다.
기 전 단장은 "아들 이름으로 축구센터를 운영하는 게 내 꿈이었고, 이를 추진하는 과정에서 오해가 생긴 것일 뿐"이라면서 "불법이 되는 줄 잘 몰랐던 점이 있었을 수는 있겠으나 '투기'를 목적으로 땅을 샀다는 말을 듣는 건 너무 억울하다"고 해명한 바 있다.
한편 경찰청 국가수사본부 중대범죄수사과는 23일에 이어 27일 전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장(행복청장) A씨를 소환 조사했다.
특수본 관계자는 "26일에 행복청을 압수수색해 자료를 확보했다. 자료와 A씨의 진술을 비교 분석해 신병처리 등을 검토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행복청장 직위를 이용해 얻은 내부 정보를 이용해 투기한 것은 아니라고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행복청장 재임 시절인 2017년 4월 말 세종시 연기면 눌왕리에 아내 명의로 토지 2필지(2천455㎡)를 사들였다. 2017년 1월 당시 ㎡당 10만7천원이었던 공시지가는 3년 만에 15만4천원으로 43%가량 오른 것으로 전해졌다.
그는 퇴임 이후인 2017년 11월 말에는 세종시 연서면 봉암리의 한 토지 622㎡와 함께 부지 내 지어진 경량 철골 구조물을 매입했다. 인근 와촌·부동리 일원이 스마트 국가산업단지 후보지로 지정될 예정이라 주변부 개발로 수혜를 볼 수 있다는 점에서 논란이 일었다.
PCM20190220000168505_P2.jpg

[연합뉴스 자료 사진]

메리트카지노 ksw08@yna.co.kr
pch80@yna.co.kr

(끝)

[이 시각 많이 본 기사]

☞ 명동 호텔서 자가격리하던 30대 여성 사망…무슨 일?

☞ 트로피 어디 두고 꾸벅꾸벅? 할리우드 뒤집은 윤여정 상황극

☞ "히어로즈 인수 원했지만 X무시" 폭주하는 '용진이형'

☞ 장제원 의원 아들이 또?…래퍼 노엘 폭행혐의로 검찰송치

☞ 윤여정에 '냄새' 무례한 질문한 매체, 비난 쏟아지자…

☞ 윤여정에 돔 페리뇽 선물한 '겟 아웃' 감독…메시지 보니

☞ 강주은 "최민수와 살며 늘 뒤통수 맞아요…배움의 연속"

☞ 목포서 남녀 탑승 주차차량 화재…여성 숨지고 남성 탈출

☞ "어디 의원?" 묻자 류호정 "분발하겠다"…황교안 머쓱

☞ 故 구하라 빈집서 금고 훔쳐간 범인 결국…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로얄카지노

더킹카지노

더존카지노

파라오카지노

슬롯나라
전체 0